GOMTV

김진의 돌직구 쇼

CHANNELA전체보기
수동 재생버튼
클립
연속재생
ON으로 설정 시 다음회차가 자동으로 연속재생 됩니다.

태풍 ‘난마돌’, 오전 10시 부산에 가장 인접 전체 관람가

조회수 7 2022.09.19채널A1083회2분
[앵커]
태풍 난마돌이 가까워지고 있는 부산에는 바람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태풍 '힌남노' 때처럼 해안가를 중심으로 강풍과 높은 파도에 따른 피해가 우려됩니다.

부산의 모든 학교는 오늘 원격수업을 실시합니다.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배영진 기자, 부산 상황 전해주시죠.

[기자]
네. 저는 지금 해운대에 나와 있습니다.

비는 조금 약해졌지만, 강한 돌풍이 불면서 가끔씩 몸을 가누기 힘들 정도입니다.

현재 14호 태풍 난마돌의 중심과 부산까지의 거리가 210㎞로 가까워지면서 점차 태풍의 위력을 실감하게 하고 있습니다.

태풍은 잠시 뒤인 오전 10시쯤 부산에 가장 근접하는데요.

해안가로 밀려드는 파도가 거세지고 높아지고 있습니다.

부산 오륙도에는 초속 33.9m의 강풍이 불기도 했는데요.

시속 125km의 속도로 나무가 뽑힐 수도 있을 정도의 세기입니다.

특히 이 곳 해운대는 이달 초 태풍 '힌남노' 때 높은 파도가 넘어와 도로와 건물이 파손된 적이 있어 더욱 긴장하고 있습니다.

부산에는 어제부터 60mm 넘는 비가 내렸는데요.

다만 태풍이 최근접 하는 시간과 만조는 겹치지 않아 침수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부산 지역 학교는 원격수업으로 전환했고, 어린이집은 휴원합니다.

대중교통은 대부분 정상운행되고 있고, 도시철도는 출근시간대 증편 운영합니다.

태풍 피해도 발생하고 있습니다.

강풍에 도로 표지판이 넘어지고, 주택에서 담장이 파손됐습니다.

제주에서는 어젯밤 해안도로 인근 갯바위에서 낚시하던 남성이 파도에 휩쓸렸다가 발견됐지만 끝내 숨졌습니다.

지금까지 해운대에서 채널A 뉴스 배영진입니다.

영상취재 : 김현승
영상편집 : 김지균

[2022.9.19] 김진의 돌직구쇼 1083회

주목할만한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