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클립
연속재생
ON으로 설정 시 다음회차가 자동으로 연속재생 됩니다.

<오희주의 날씨>내일 종일 맑고 더워요..일부 경남 첫 ′′폭염특보′′, 경남내륙 소나기 전체 관람가

조회수 2 2022.06.18KNN2분
(메인)
본격적인 여름에 접어들었습니다. 오늘 많이 더우셨을 텐데요, 휴일인 내일도 종일 맑은 가운데 낮더위가 기승을 부리겠습니다. 부산의 낮 기온 27도, 진주 30도, 창녕은 34도를 기록하겠고요, 볕이 따갑게 내리쬐며 자외선도 매우 강하겠습니다. 오후에 오존 농도는 ′′나쁨′′단계까지 치솟는 만큼 오랜 시간 외출은 자제해 주셔야 겠습니다.

(메인2)
이렇게 기온이 크게 오르면서 오늘 올 들어 첫 폭염특보가 발효됐습니다. 현재 함양과 합천, 창녕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인데요, 당분간 무더위가 이어지면서 그 밖의 지역으로도 폭염특보가 확대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대기 불안정으로 내일 오후에 경남북서내륙에는 소나기가 내리겠습니다. 비의 양은 5에서 20mm정도가 예상됩니다.

(구름)
내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경남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끼겠고요, 당분간 남해안과 남해동부해상으로도 짙은 바다 안개가 유입되겠습니다.

(전국)
내일도 전국이 덥겠고 내륙 곳곳으로는 요란한 소나기가 내리겠습니다. 경북 대부분 지역과 경남 일부 내륙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서부경남)
내일 아침 기온은 19도선 안팎으로 오늘과 비슷하게 출발하겠고요, 낮 기온은 크게 올라 30도 안팎까지 오르겠습니다.

(중부경남)
낮 최고 창원 29도, 밀양 33도, 창녕은 34도까지 치솟겠습니다.

(부산권)
부산도 낮 최고 27도, 양산 31도로 평년 기온을 1도에서 5도가량 웃돌겠습니다.

(해상)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최고 1.5m로 낮게 일겠습니다.

(주간)
다음 주부터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되면서 후텁지근하겠는데요, 월요일 제주를 시작으로 화요일에는 남부지방으로도 확대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