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에피소드
연속재생
ON으로 설정 시 다음회차가 자동으로 연속재생 됩니다.

ISU 신인상 놓친 유영 "이번 경험 좋은 자극제" 전체 관람가

바로보기
무료
다운로드
없음
전편 다운로드 이용권 구매
조회수 12 2020.07.13
ISU 신인상 놓친 유영 "이번 경험 좋은 자극제"

국제빙상경기연맹 신인상을 아깝게 놓친 한국 여자 피겨 간판 유영이 최종 후보에 오른 것만으로도 만족한다는 소감을 밝혔습니다.

유영은 소속사를 통해 "이번 경험이 좋은 자극제가 될 것 같다"면서 "세계적인 선수와 대등하게 경쟁하도록 훈련에 열중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신인상은 지난 시즌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우승자인 알레나 코스톨나야에게 돌아갔습니다.

현재 유영은 미국 콜로라도주 스프링스에서 훈련을 소화하며 다음 시즌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관 테마

연합뉴스 뉴스 카테고리

바르고 정확한 연합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