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뿌리깊은 나무 해례본 2회 15세 이상 관람가

조회수 15,732 2011.12.27SBS2회60분
가. 한글을 창제한 왕! 세종의 이야기다.

이 드라마는 실록에 나와있지 않는 창제의 과정과 창제를 하게된 이유, 배경, 또한 그것을 반대한 세력의 이유와 배경들을 유추, 창작하여 '세종은 어떤 조선을 꿈꿨는지', 또한 그것을 이룩하는 과정에서의 세종의 고뇌와 우리가 생각하지 못했던 세종의 이러저러한 이면등을 통해 세종을 재해석 하려한다.

나. 창제된 한글을 처음으로 접하게되는 백성의 대표! 채윤의 이야기다.

왕과 사대부 공히 언급하는 백성은 과연 한글에 대해 어떤 입장과 생각을 가졌을 것인가?
조선사회 속에서 가장 핍박 받았던 노비신분인 채윤을 통해 백성은 한글을 어떻게 받아들였으며, 왜 한글을 창제하려는 왕과 연합하여 대항세력과 싸워나갔는지를 보이려 한다.

다. 이 드라마는 또한 사랑이야기다.

초조하고 고독한 왕! 들끓는 격정으로 가득한 노비! 그리고 잘못된 형태로 표출하고 있을지언정 조선의 건국이념을 자신의 사상으로 하고있는 사대부 출신 자객! 그리고 본의 아니게 한글창제의 중심에 서있는 노비출신 궁녀! 이 드라마는 이 네명간의 연민과 신뢰, 그리고 대결등이 어우러진 사랑이야기다.

라. 조선은 성리학의 나라이며 사대부의 나라이며 정도전의 나라다.

경연제도와 사헌부, 사간원, 홍문관제도 등을 핵심으로 하여 왕권을 제한하고 현대의 내각제와 흡사한 재상총재 즉 영의정을 수반으로 하는 정치체제를 만들었던 정도전의 사상과 이상을 보여줌으로써 현재 대한민국 국민인 시청자들이 우리 조상들이 얼마나 이나라를 한걸음 더 전진시키려 했는가에 대한 노력과 그 위대함을 보여주고자 한다.

마. 조선사극으로는 처음으로 반촌을 주요무대로 설정한다.

노비촌이나, 유학촌이고, 금역공간이며, 재물을 쌓을 수 있던 공간! 조선사회 이면의 이 묘한 공간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볼거리와 흥미를 제공하고자 한다.

바. 이 드라마는 무술사극이다.

원작은 연쇄살인사건의 추리극형태로 되어있으나, 이 드라마에서는 각각의 살인사건을 통해 세종의 업적을 하나씩 이루어가는 과정으로 묘사하여 추리 수사적 요소를 약화시키고, 대신 세종의 비밀결사 조직과 반대세력의 결사조직간의 싸움은 장쾌한 액션으로 풀 것이다. 이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시원함과 장쾌함을 선사하고자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