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 1066회 12세 이상 관람가

SBS 30일 이용권
담기
조회수 277 2020.01.16SBS1066회54분
맨발산행남 [충청북도 제천시]

이한 치한?! 한겨울에 반팔, 반바지 차림으로 맨발 산행을 감행하는 남자!




요즘 같은 날씨에 보면 깜짝 놀랄 사람이 있다는 제보에 충북의 한
산으로 향한 제작진. 저 멀리서 반팔, 반바지를 입고 유유히 산을
오르는 남자를 발견했다! 옷차림만으로도 놀라운데 심지어 맨발?!
사시사철 반팔 반바지 차림으로 맨발 산행을 즐기는 이분이 오늘의
주인공?황종하(48)?씨다.



이 겨울에 시원~한 차림으로 추위와 싸우는 이 남자! 한술 더 떠
찬물에 입수까지?! 보기만 해도 살 떨리는 광경이지만 정작 본인은
평온한 표정이다. 추위를 타지 않는 특이체질인가 싶었는데 그건 또
아니라고. 게다가 그가 평소 다니는 산은 굳은살이 박인 발에도
상처가 날 만큼 험하다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가 맨발 산행을
고집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처음 산에 오르기 시작한 건?건강 때문이었다고.?갑작스러운 건강
악화로 병원에 갔지만 정확한 원인을 알 수 없어 건강에 좋다는 등산을
시작했다. 다행히 건강은 회복되었고 지금은 다른 이유로 산을 오르고
있다는데. 지난 삶을 생각하면 후회만 남는다는 주인공. 그 시간들을
반성하는 의미로 맨발 산행을 시작했다고.



그리고 이제는 맨발로도 모자라, 20kg에 달하는 산악자전거를 들고
정상에 오르기까지! 고행에 가까운 맨발 산행으로 살아갈 힘을 얻는
주인공의 이야기를 순간포착에서 만나보자.



귀신 들린 TV 미스터리 [서울특별시]

귀신이 곡할 노릇! 혼자 켜지는 오싹한 TV에 숨겨진 비밀




소름 끼치는 일이 반복된다는 제보! 평범한 가정집에 아무것도 건드리지
않았는데 혼자 켜지는 수상한 TV가 있다?!



의문의 현상은 지난 11월, 평소와 다름없던 어느 날 갑자기
시작됐다는데. 부부가 부엌과 방에서 각자의 시간을 보내던 그때,
거실에 있는 TV 소리가 들려온 것! 처음엔 뭔가 착각했겠거니
대수롭지 않게 여기며 넘겼지만, 이후에도 끊임없이 반복되는 상황에
오싹함을 느꼈다고.



이 황당한 상황을 벗어나고자 TV 수리를 통해 내부 부품을 전부
교체하고, 리모컨 배터리까지 빼놓고 생활해봤지만, 원인 모를 현상을
막을 수는 없었다는 제보자. 귀신 붙은 TV 아니냐는 AS 기사의 말에
답답함만 커졌다는데.



제보자를 공포 속에 몰아넣은 미스터리를 해결하기 위해 나선 제작진!
혹시 TV 외에 다른 리모컨의 오작동 문제는 아닌지 검증해보기로
했는데. 거실에서 사용하는 모든 리모컨의 배터리를 빼놓고 기다린
결과, 어김없이 TV가 켜졌다!



과연, TV를 저절로 켜지게 만들었던 원인을 밝힐 수 있을까? 귀신이
곡할 노릇! 생각하면 할수록 오싹한 TV 미스터리. 혼자 켜지는 수상한
TV에 숨겨진 비밀을 순간포착에서 파헤쳐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