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나영석·정유미 불륜설 유포 방송작가들 벌금형 전체 관람가

바로보기
무료
다운로드
없음
전편 다운로드 이용권 구매
조회수 98 2019.08.17
나영석·정유미 불륜설 유포 방송작가들 벌금형

나영석 PD와 배우 정유미 씨의 불륜설을 만들어내 유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방송작가들이 1심에서 벌금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방송작가 이 모 씨와 정 모 씨에게 각각 벌금 300만원, 회사원 이 모 씨에게 벌금 200만원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나 PD 등을 비웃고 헐뜯는 등 비방의 목적 아래 이루어진 것으로 보인다"며 "폄하하는 표현의 정도가 가볍지 않다"고 지적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관 테마

연합뉴스 뉴스 카테고리

바르고 정확한 연합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