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김현종 "미국 측, 우리 입장 이해…일본 소극적" 전체 관람가

바로보기
무료
다운로드
없음
전편 다운로드 이용권 구매
조회수 136 2019.07.12
김현종 "미국 측, 우리 입장 이해…일본 소극적"
[뉴스리뷰]

[앵커]

미국을 방문중인 청와대 국가안보실 김현종 2차장은 미국 행정부와 의회가 우리 정부의 입장을 충분히 이해했고, 적극 돕겠다는 뜻을 표시했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은 한미일 3자 고위급 회동에도 적극적이라고 전했는데요.

일본은 소극적인 태도를 보이고 있습니다.

워싱턴에서 윤석이 특파원입니다.

[기자]

방미 이틀째인 김현종 청와대 국가안보실 제2차장은 미 의회 상·하원 지도부와 만나 적극적인 협력 의사를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차장은 미 의회 방문 직후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미 의회가 문제 해결을 위해 행정부와 함께 나서겠다는 뜻을 표명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현종 /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 "미국 측에서도 문제의식을 잘 이해하면서 한미일 공조가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같이 협조. 협력체제로 나가서 일을 해야 하니까. 문제를 잘 해결하는 데 본인들도 적극 돕겠다는 뜻을 표명했습니다."

김 차장은 워싱턴 도착 당일 믹 멀베이니 백악관 비서실장 대행과도 만나 "우리의 입장과 논리를 잘 설명했고, 얘기가 잘 됐다"고 언급했습니다.

미 국무부도 "한미일 3국 관계를 강화하기 위해 협력할 것"이라며 적극적인 역할을 시사했습니다.

<모건 오테이거스 / 미국 국무부 대변인> "우리는 3국의 양자간, 3자간 관계를 강화하는 방안을 추구하기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공개적으로나 막후에서나 해나갈 것 입니다."

하지만 우리와 미국 정부에 비해 일본은 소극적인 입장으로 전해졌습니다.

<김현종 /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 "지금 고위, 고위급 관계자들이 만나서 회의를 하려고 하는 데 한미일 (고위급 회의를) 하려는 데 한국하고 미국은 매우 적극적인데 일본이 아직 답이 없고 소극적인 것 같습니다."

이런 가운데 데이비드 스틸웰 미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가 한국과 일본을 잇따라 방문하는 만큼 어떤 접점을 만들어 낼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워싱턴에서 연합뉴스TV 윤석이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관 테마

연합뉴스 뉴스 카테고리

바르고 정확한 연합뉴스

전체보기
http://img.gomtv.com/images/neo_gomtv/images/brand_gzr/6013_web_2.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