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에피소드
연속재생
ON으로 설정 시 다음회차가 자동으로 연속재생 됩니다.

대한애국당 천막 놓고 충돌…철거 5시간 만에 재설치 전체 관람가

바로보기
무료
다운로드
없음
전편 다운로드 이용권 구매
조회수 96 2019.06.25
대한애국당 천막 놓고 충돌…철거 5시간 만에 재설치

[앵커]

서울시가 오늘(25일) 새벽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우리공화당, 옛 대한애국당 천막을 철거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몸싸움이 빚어지기도 했는데요.

우리공화당 측은 물러서지 않고 천막을 또 설치했습니다.

팽재용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새벽 5시 20분, 서울시가 직원 500명, 용역업체 직원 400명을 투입해 광화문광장의 천막 철거 행정대집행에 나섰습니다.

지난달 10일 우리공화당, 옛 대한애국당이 천막을 설치한 지 46일 만으로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천막을 행정기관이 강제철거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천막에 있던 당원들은 강하게 저항했습니다.

스크럼을 짜 철거를 온몸으로 막았고 플라스틱 물병을 던지거나 소화기를 뿌리기도 했습니다.

격렬한 몸싸움 속에 탈진하는 사람들이 속출했고 30여 명이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경찰은 소화기를 집어 던진 용역업체 직원 1명과 공무집행을 심각하게 방해한 우리공화당 측 2명을 체포하기도 했습니다.

철거는 시작한 지 2시간 만에 마무리가 됐습니다.

서울시는 천막이 있던 자리에 3m 높이의 대형화분 15개를 설치했습니다.

하지만 우리공화당은 물러서지 않고 조립식 형태의 천막을 다시 설치했습니다.

서울시가 철거를 마친 지 불과 5시간여 만에 다시 천막이 들어선 셈입니다.

서울시는 광화문광장에 불법 천막은 절대 용납할 수 없다는 입장은 확고하다며 추가 설치 천막도 단호히 대처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새로 설치된 천막에 대한 강제철거는 자진철거 유도 등 절차가 필요해 다소 시간이 걸릴 전망입니다.

연합뉴스TV 팽재용입니다. (paengman@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관 테마

연합뉴스 뉴스 카테고리

바르고 정확한 연합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