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연속재생
ON으로 설정 시 다음회차가 자동으로 연속재생 됩니다.
조회수 204 2019.05.16오스트레일리아15세이상관람가액션100분
시속 222km! 1982년 사이클론 앤디 이후 사상 최악의 태풍이 몰려온다. 죽은 여동생의 복수를 하려던 메이지와 딜런, 그리고 정체불명의 세 남자가 한 집에 고립된다. ‘태풍의 눈’에 들어가 바람이 잦아드는 것은 단 1시간뿐! 모든 것을 날려버릴 태풍 한복판에서 어떻게든 탈출해야만 한다.
천원영화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