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러시아 통신 "북한 최선희, 미국과 비핵화 협상 중단 고려" 전체 관람가

바로보기
무료
다운로드
없음
전편 다운로드 이용권 구매
조회수 13 2019.03.15
러시아 통신 "북한 최선희, 미국과 비핵화 협상 중단 고려"

[앵커]

북한의 최선희 외무성 부상이 "미국과의 비핵화 협상 중단을 고려하고 있다"는 취지의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보도국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내용 들어보겠습니다.

정주희 기자.

[기자]

네. 북한이 미국과의 비핵화 협상을 중단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러시아 타스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타스통신 보도에 따르면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은 오늘(15일) 평양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는데요.

최 부상은 이 자리에서 "우리는 미국의 요구에 어떤 형태로든 양보할 의사가 없다"며 이 같이 밝혔습니다.

또 최 부상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하노이 2차 북미 정상회담 이후 북한의 향후 행동계획을 담은 공식성명을 발표할 것이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최근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 복구 움직임 등과 맞물려 비핵화 협상을 둘러싸고 불확실성이 커지는 모습인데요.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는 15개 안보리이사국을 대상으로 2차 북미 정상회담 결과를 설명하면서 북한이 다른 길을 가지 않도록 협조해달라는 취지의 언급을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리커창 중국 총리도 전국인민대표대회 폐막 기자회견에서 중국은 시종일관 한반도의 비핵화를 견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한반도 문제는 워낙 오랫동안 복잡하게 얽혀있어 단번에 해결하기는 불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gee@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관 테마

연합뉴스 뉴스 카테고리

바르고 정확한 연합뉴스

전체보기
http://img.gomtv.com/images/neo_gomtv/images/brand_gzr/6013_web_2.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