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영재 발굴단 194회 전체 관람가

SBS 30일 이용권
담기
조회수 260 2019.03.13SBS194회54분
◎ 전 세계가 주목하는 로봇 계의 레오나르도 다빈치, 데니스 홍 박사! 어디에서도 공개되지 않았던 그의 진짜 모습이 <마이, 마에스트로>에서 공개된다!



세계 곳곳 각 분야에서 살아있는 전설이라 불리며 역사를 새로 써 내려가고 있는 거장들.
그들의 화려한 성공과 업적들 뒤엔 어떤 이야기가 숨겨져 있을까?
그 궁금증을 풀기 위해 <영재발굴단> 아이들이 직접 나섰다!

세계적인 거장과 한집에서 먹고, 놀고, 생활하며 직접 거장의 삶을 체험해보는 특별기획 <마이 마에스트로> 1편.



그 첫 번째 주인공은 바로 로봇 계의 레오나르도 다빈치, 데니스 홍 박사!
그는 <영재발굴단>의 리틀 과학자들이 가장 만나고 싶어 하는 멘토 1순위이기도 하다!
어마어마한 경쟁을 뚫고 거장과의 특별한 만남에 선발된 아이들은 누구일까?
바로 일상 곳곳에서 아이디어를 포착, 기발한 발명품을 고안해냈던 꼬마 공학자 홍준수(11) 군과 명실상부 화학 천재라 불리는 신희웅(12) 군.
특히 희웅이는 잘 들리지 않는 부모님들의 따뜻한 지지 속에 꿈을 키워가는 모습으로 당시 많은 시청자에게 응원을 받았다.



거장을 만나기 위해 무려 12시간을 날아 미국 캘리포니아를 찾은 준수와 희웅이. 드디어! LA에 있는 그의 집에 입성하게 되는데!

매 순간순간 예상과 전혀 다른 모습을 보여주며 아이들을 깜짝 놀라게 한 로봇 거장 데니스홍!
슬랩스틱 몸개그는 기본, 장난감 총을 들고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에, 백종원 뺨치는 요리실력(?)까지 시전해보이는데..

‘놀다보면 배우게 된다’는 것을 아이들이 몸소 느끼게 해주는 시간!
이 모든 건 그의 창의적인 로봇 개발과 긴밀히 연관되어 있다고!



3월 13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되는 <마이, 마에스트로> 첫 편에서는 세계적인 거장 데니스 홍의 반전 일상과
그만의 창의적인 로봇개발 비결이 공개된다.





◎ 국내 콩쿠르에서 성인들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던 꼬마 바이올리니스트! 만 8세 예은이가 엄마를 위해 연주하는 사연은?



얼마 전, 성인들을 제치고 당당히 1위를 차지했던 꼬마 바이올리니스트가 있다!
1위에게만 주어지는 혜택인 오케스트라와의 협연!
당시 작은 체구로도 풍부한 감정 표현과 정교한 연주로 관객을 압도했던 예은이다.
협연을 펼친 오케스트라의 지휘자는 주눅 들지 않고 파워풀하게 자신의 연주를 펼친 예은이를 극찬했는데~
악보도 볼 줄 모르던 5세 때 참가한 첫 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했던 아이는
만 8세가 된 현재 더욱 섬세해진 감성을 바탕으로 훌륭한 바이올리니스트로 성장하고 있는데..



아직 만 8세밖에 되지 않은 아이가 어떻게 좌중을 압도하는 감정 표현이 가능했던 걸까?
비결은 엄마와의 끊임없는 소통!? 밥 먹을 때도 클래식을 듣는 예은이의 가장 큰 취미는 엄마와의 음악 감상이라는데~
음악을 듣고 나면 엄마에게 음악에 대한 느낌을 꼭 말로 표현해본다는 예은이.
단순히 악보대로 연주하는 것이 아닌, 곡에 대한 해석을 더해 자신만의 연주를 한다는데.



예은이가 바이올린 다음으로 잘 하는 것이 바로 집안 일?
집안 정리에, 물걸레질에, 제 몸 만한 쓰레기봉투를 내다버리는 것도 척척이다.
그런 예은이가기특하면서 안쓰럽다는 엄마. 사실 예은이가 바이올린을 시작하고 얼마 되지 않았던 5살 무렵,
아빠와 헤어진 엄마는 홀로 쌍둥이를 키우며 힘겨운 시간을 보냈는데....
안타깝게도 그 무렵 갑상선 암이 발병해 큰 수술까지 받아야 했다.
하지만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아이들을 위해, 아픈 몸이 다 회복되기도 전에 다시 가장과 엄마의 자리로 돌아와야만 했던 엄마.
그래서인지 수술한지 몇 년이 지난 요즘도 엄마의 건강 상태가 좋지 않아 보였는데.....
오랜만에 찾아간 병원, 일과 육아로 바빴던 엄마는 후속 치료를 주기적으로 받지 못해 건강이 악화됐다는 소견을 듣게 됐는데......
이런 엄마를 보며 꼭 세계적인 바이올리니스트가 되겠다는 다짐을 하는 예은이.
예은이는 음악으로 엄마를 치유하고 훌륭한 음악가가 되어 엄마에게 맛있는 음식도 사드리고 싶다.



그러나 엄마는 요즘 걱정이 많다.
나날이 성장하고 있는 예은이의 실력을 어떻게 키워줘야 할지 고민이라는 것.
엄마의 고민 해결을 위해 영재발굴단이 나섰다!
풍부한 감정 표현의 바이올리니스트 김봄소리와의 만남!
예은이와의 깜짝 협주는 물론, 엄마를 다시 웃게 한 김봄소리의 조언까지~

만 8세 꼬마 바이올리스트 김예은 양의 이야기는 2019년 3월 13일 오후 8시 55분 SBS <영재발굴단>에서 공개된다.





◎ SBS를 대표하는 화제의 아나운서, ‘실검 요정’ 주시은!!

주시은 아나운서가 <영재발굴단>의 새 MC로 합류했다!




떴다~ 하면 화제가 되고,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는 이른바 ‘실검 요정’! SBS 주시은 아나운서가 <영재발굴단>의 MC로 합류하며 새로운 식구가 됐다.



지난 연말 <영재발굴단> ‘송년특집’에서 추리 영재 어벤져스와의 멋진 대결로 인상을 남겼던 주시은 아나운서는 2016년, 1700:1의 엄청난 경쟁률을 뚫고 입사한 이후,
외모와 지성미를 모두 갖춘 ‘엄친딸’로 주목받았다.
특히 라디오 스페셜 DJ는 물론, 고정 게스트로 활약하며 그 매력을 뽐냈다.
탁월한 입담과 재치로 팬들에게 이미 진행 실력을 인정받은 바! <영재발굴단>의 새로운 MC로서 더더욱 기대가 크다.



오랫동안 비워져있던 MC김태균의 파트너로 합류한 만큼
스튜디오에 주시은 아나운서가 등장하자마자 공기부터 달라졌다며 더 젊고 훈훈한 분위기였다는 후문이다.
무엇보다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아이들의 이야기를 진심 어린 마음으로 듣겠다는 포부를 밝히며 MC로서의 출사표를 힘껏 던진 주시은 아나운서~
녹화 내내 물 흐르듯 자연스러운 진행과 기존 MC 및 패널들과의 찰떡 호흡을 자랑하며 모든 출연자와 스태프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새로운 얼굴, 주시은 아나운서와 함께하는 SBS <영재발굴단>은 3월 13일 오후 8시 55분에 공개된다.

연예오락 차트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