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역겹군요” 장나라, 신은경에 눌리지 않는 기 ‘흑화 폭발’

본영상황후의 품격 23회 (45,46회 통합) 15세 이상 관람가
조회수 5,803 2019.02.13SBS23회4분
"감히 황실을 망가뜨리려 하냐"는 신은경(태후 강씨)의 말에 장나라(오써니)는 "이미 썩을만큼 썩은 최악인 황실이 망가질 게 있냐"며 맞대응한다. 이에 폭력을 행하려는 신은경에게 장나라는 힘으로 밀며 나가라고 쫓아낸다.

주목할만한 동영상

대표 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