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북극발 한파 시작…내일 서울 영하 9도 전체 관람가

바로보기
무료
다운로드
없음
전편 다운로드 이용권 구매
조회수 23 2018.12.06
북극발 한파 시작…내일 서울 영하 9도
[뉴스리뷰]

[앵커]

내일부터 강력한 한파가 시작합니다.

중부 내륙에는 다시 한파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내일 서울의 아침 수은주가 영하 9도, 강원 철원은 영하 12도까지 떨어집니다.

충청과 호남에는 많은 눈까지 쏟아집니다.

김재훈 기자입니다.

[기자]

강력한 북극발 한파가 한반도로 밀려옵니다.

경기 북부와 강원, 충북과 경북에는 다시 한파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은 영하 9도, 강원 철원은 영하 12도까지 곤두박질칩니다.

대구 영하 3도, 광주 영하 1도 등 남부지방의 수은주도 영하로 뚝 떨어집니다.

특히 바람이 강하게 불어서 중부지방은 체감온도가 영하 15도 안팎까지 내려가겠고 한낮에도 영하권 추위가 기승을 부리겠습니다.

수도관 동파 등 피해 없도록 철저한 대비가 필요합니다.

<추선희 / 기상청 예보분석관> "찬 대륙 고기압이 확장하여 기온이 크게 떨어지기 시작하면서 올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이겠고 주말에도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아침기온이 영하 10도 밑으로 떨어지고 낮 기온도 영하권에 머문는 곳이 많겠습니다."

충청과 호남에는 많은 눈까지 쏟아집니다.

영하 25도에 달하는 찬 공기가 따뜻한 바다 위를 지나면서 서해 상공서 눈구름이 강하게 발달하는 것입니다.

충남과 전남, 전북과 제주 산간에는 2~7cm, 특히 전북 서해안에는 10cm가 넘는 많은 눈이 내려 쌓이겠습니다.

내린 눈이 강추위 속에 얼어 붙을 수 있는 만큼 교통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됩니다.

또 비닐하우스 등 눈의 하중을 견디기 힘든 시설물은 피해 없도록 미리 점검해야합니다.

기상청은 이번 추위가 다음 주 월요일까지 이어지다 화요일부터는 차츰 누그러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연합뉴스TV 김재훈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관 테마

연합뉴스 뉴스 카테고리

바르고 정확한 연합뉴스

전체보기
http://img.gomtv.com/images/neo_gomtv/images/brand_gzr/6013_web_2.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