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에피소드
안랩몰x곰TV 이벤트

"벌써 덥네" 서울 22.1도…내일 전국 봄비 전체 관람가

바로보기
무료
다운로드
없음
전편 다운로드 이용권 구매
조회수 70 2018.03.14
"벌써 덥네" 서울 22.1도…내일 전국 봄비
[뉴스리뷰]

[앵커]

오늘은 날씨가 덥다고 느껴질 정도였죠.

오늘 서울의 낮 기온이 22도를 넘어서면서 3월 중순으로는 역대 최고 기온을 경신했습니다.

때 아닌 고온 현상은 내일 전국에 비가 내리면서 수그러들겠습니다.

김재훈 기자입니다.

[기자]

햇볕이 내리쬐는 오후.

아침에 입고 나온 외투는 금세 거추장스러워집니다.

포근하다 못해 다소 덥게까지 느껴지는 날씨에 긴 소매를 걷어 올려 봅니다.

벌써 거리에는 시원한 반소매 차림도 등장했습니다.

마치 계절이 건너뛰기라도 한 듯한 날씨였습니다.

서울의 낮 기온이 22.1도까지 올라 3월 중순으로는 관측 사상 최고치 기록했습니다.

그 밖의 경북 상주 25도, 포항 24.9도까지 오르는 등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5월 상순 기온을 보였습니다.

때 아닌 고온현상은 한반도 남서쪽 고기압을 따라 따뜻한 공기가 지속적으로 유입됐고 맑은 날씨에 일사까지 더해지면서 수은주가 큰 폭으로 오른 것입니다.

<추선희 / 기상청 예보분석관> "최근 며칠동안 맑은 날씨 속에 따뜻한 남서풍이 지속적으로 유입되어 낮 기온이 크게 올랐고 서울과 대전, 춘천 등 3월 중순 최고 기온이 경신된 곳도 있었습니다."

내일(15일)은 전국에 단비가 내리면서 고온 현상이 수그러들 전망입니다.

충남 이남은 최고 60mm, 서울을 포함한 그밖의 지방엔 5~3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기온이 낮은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에는 5cm 안팎의 눈이 내려 쌓이는 곳도 있겠습니다.

이번 눈과 비는 밤부터 차츰 그치겠습니다.

기상청은 내륙에서는 돌풍과 벼락이 치는 등 요란하게 비가 쏟아지는 곳도 있겠다며 시설물과 안전사고에 주의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연합뉴스TV 김재훈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관 테마

연합뉴스 뉴스 카테고리

바르고 정확한 연합뉴스

전체보기
http://img.gomtv.com/images/neo_gomtv/images/brand_gzr/6013_web_2.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