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TV

수동 재생버튼

"벌써 덥네" 서울 22.1도…내일 전국 봄비 전체 관람가

바로보기
무료
다운로드
없음
전편 다운로드 이용권 구매
조회수 100 2018.03.14
"벌써 덥네" 서울 22.1도…내일 전국 봄비
[뉴스리뷰]

[앵커]

오늘은 날씨가 덥다고 느껴질 정도였죠.

오늘 서울의 낮 기온이 22도를 넘어서면서 3월 중순으로는 역대 최고 기온을 경신했습니다.

때 아닌 고온 현상은 내일 전국에 비가 내리면서 수그러들겠습니다.

김재훈 기자입니다.

[기자]

햇볕이 내리쬐는 오후.

아침에 입고 나온 외투는 금세 거추장스러워집니다.

포근하다 못해 다소 덥게까지 느껴지는 날씨에 긴 소매를 걷어 올려 봅니다.

벌써 거리에는 시원한 반소매 차림도 등장했습니다.

마치 계절이 건너뛰기라도 한 듯한 날씨였습니다.

서울의 낮 기온이 22.1도까지 올라 3월 중순으로는 관측 사상 최고치 기록했습니다.

그 밖의 경북 상주 25도, 포항 24.9도까지 오르는 등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5월 상순 기온을 보였습니다.

때 아닌 고온현상은 한반도 남서쪽 고기압을 따라 따뜻한 공기가 지속적으로 유입됐고 맑은 날씨에 일사까지 더해지면서 수은주가 큰 폭으로 오른 것입니다.

<추선희 / 기상청 예보분석관> "최근 며칠동안 맑은 날씨 속에 따뜻한 남서풍이 지속적으로 유입되어 낮 기온이 크게 올랐고 서울과 대전, 춘천 등 3월 중순 최고 기온이 경신된 곳도 있었습니다."

내일(15일)은 전국에 단비가 내리면서 고온 현상이 수그러들 전망입니다.

충남 이남은 최고 60mm, 서울을 포함한 그밖의 지방엔 5~3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기온이 낮은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에는 5cm 안팎의 눈이 내려 쌓이는 곳도 있겠습니다.

이번 눈과 비는 밤부터 차츰 그치겠습니다.

기상청은 내륙에서는 돌풍과 벼락이 치는 등 요란하게 비가 쏟아지는 곳도 있겠다며 시설물과 안전사고에 주의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연합뉴스TV 김재훈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관 테마

연합뉴스 뉴스 카테고리

바르고 정확한 연합뉴스

전체보기
http://img.gomtv.com/images/neo_gomtv/images/brand_gzr/6013_web_2.jpg